Apple, 접이식 디스플레이에 대한 지속적인 특허 출원

특허 출원에 따르면 Apple은 접이식 iPhone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최근 특허에는 기기의 측면과 후면을 활용하는 내용이 포함 되어 있습니다.

Apple은 접이식 디스플레이를 전자장치에서 사용, 특히 iPhone 또는 iPad와 같은 장치의 어느 부분에서나 비주얼 컨텐츠를 표현하는 방법에 관한 내용을 계속해서 제출했습니다. 지난 토요일 Apple은 접이식 디스플레이에 관련 된 특허를 추가 출원했습니다.

이 특허에는 적어도 투명한 하우징과 유연한 화면이 포함 된 ‘랩 어라운드 디스플레이가 있는 전자 장치’가 설명되어 있습니다.

“전면 및 후면을 갖는 휴대용 전자 장치이며, 전면 및 후면의 적어도 일부를 형성하는 투명 인클로저, 회로 기판 및 시각적 컨텐츠를 제공하도록 구성된 디스플레이가 포함 된 휴대용 전자 장치입니다.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투명 인클로저 내에 위치되고 회로 보드 주위로 확장되며,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두개의 단부를 가지며, 각각의 단부는 조인트에서 결합되고, 시각적 컨텐츠는 조인트를 가로 질러 연속적으로 확장됩니다.”

2015년, 2016년, 2017년 및 2018년 Apple의 이전 특허에서 설명한 접이식 디스플레이 대신 이 특허는 겹치는 두 개 이상의 화면에 대해 설명합니다.

“예를 들어,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제 1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를 정의하고, 제 2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제 1 디스플레이 어셈블리와 겹치고, 제 1 디스플레이 어셈블리와 제 2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3D 시각 컨텐츠를 제시하기 위해 결합됩니다”

또한 이 특허는 보다 친숙한 폴딩 디스플레이 시스템으로 예상됩니다.

“전면 부분과 후면 부분이 전면 부분과 일체로 형성된 하우징과 같으며, 전면 부분과 후면 부분은 내부 체적을 정의하는 투명한 재료로 형성됩니다. 상기 디스플레이 어셈블리는 상기 회로 보드 및 상기 배터리를 감싸는 것을 특징으로 하는 시스템입니다.”

Apple은 폴딩 또는 오버랩 디스플레이의 사용에 대해 공개적으로 아무 언급도 하지 않았지만, 몇 년 동안 그 요소에 관한 특허를 지속적으로 출원 하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에는 해당 장치의 회로 보드 자체가 어떻게 유연 할 수 있는지를 다루는 특허를 신청했습니다. 또한 작년 말 Apple은 화면을 여러 가지 방식으로 접을 수 있는 기기에 대한 특허도 출원했습니다.

Kook.H
Kook.H는 Apple 브랜드, 제품, 서비스, 환경 및 기타 분야를 다루는 Today at Apple의 운영자입니다. 이전에는 Apple Value Added Reseller에서 Apple 교육 분야를 담당했습니다. Kook.H는 최근에 Lomography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